제목 [#차엽]'너도 인간이니' 차엽 "고생했던 모든 분들에게 감사" 종영 소감

너도 인간이니차엽 "고생했던 모든 분들에게 감사" 종영 소감

'너도 인간이니' 차엽 '고생했던 모든 분들에게 감사' 종영 소감


[서울경제 양지연 기자]

 

차엽이 너도 인간이니의 마지막 회를 앞두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차엽이 오는(7) 종영을 앞두고 있는 KBS2 월화드라마 너도 인간이니’(극본 조정주, 연출 차영훈)에서 엉뚱 유쾌한 매력을 가진 격투기 선수 로보캅으로 분해 눈에 띄는 활약을 펼쳤다. 듬직한 겉모습과는 달리 눈치 없는 행동과 엉뚱한 발언, 황금 인맥을 만들고자 아부의 신으로 등극하는 등 캐릭터가 가진 반전 매력을 이끌어내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극 중 차엽은 구수한 사투리를 구사하며 순수와 허당을 오가는 로보캅 역을 생동감 있게 소화해 내 톡톡 튀는 존재감을 발산했다는 호평을 받았다. 로보캅은 투덜거리면서도 소봉(공승연 분)을 돕는 일이라면 발 벗고 적극적으로 나서는가 하면, 재식(김원해 분)에게 남신3(서강준 분)의 정체가 밝혀질 위기 순간에 나타나 분위기를 반전시키는 등 눈치 없는 언행을 일삼는 인간적인 매력을 드러냈다.

또한, 남신3가 재벌이라는 사실을 알고 나서부터 그의 경호원을 자처하며 눈에 띄게 잘해주더니 남신3에게 청소를 시키는 재식을 나무라는 등 황금인맥을 만들기 위한 하극상에 가까운 행동들로 극에 활기를 더했다. 이처럼, 차엽은 순진 무구한 눈빛과 허세 넘치는 대사를 통해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는 평.

이에 차엽은 아무 탈 없이 무사히 작품이 끝나서 행복하고, 촬영 내내 고생했던 모든 스태프, 배우분들께 감사드린다. 배우들과 더 좋은 케미를 만들려고 열정과 노력을 기울였는데 그 부분이 방송에서 잘 표현된 것 같아 한 편으로는 행복하다. 마지막으로 모든 스태프 여러분들 다시 한 번 수고하셨습니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차엽의 활약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가운데 그가 보여줄 앞으로의 활동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sestar@sedaily.com


 http://www.sedaily.com/NewsView/1S397KTF5T

관리자 님께서 2018년 8월 6일 작성하신 글입니다.
이전글 [#이열음]이열음, '대장금이 보고 있다' 캐스팅…절대 미각 한진미役
다음글 [#김성령]종영 ‘너도 인간이니’ 김성령이라 가능했던 新 엄마 캐릭터